IT 뉴스
스폰서/이벤트 게시판
특가정보 게시판
추천리뷰
소니 PHA-2A 리뷰이벤트
측정 | 이어폰/헤드폰
측정 | DAP/DAC/앰프
V20 B&O Play 이어폰 측정
스마트폰 / IT기기
이어폰 / 헤드폰
DAP / DAC / 앰프
제품 사용기
체험단 사용기
기기사진 게시판
장터
자유게시판
음악게시판
신고게시판
공식 청음샵
청음샵 청음 리스트
시코몰
 




로그인을 해 주세요

제품 사용기
회원 간 솔직한 사용기를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transform 
  소니 n3 사용기 2016/11/01

지난 두 번의 청음기(17종, 20종 청음기)에 이은, n3ap 사용기입니다.

닥**** 카페에도 글을 올렸는데요,
사진도 같이 보고싶으신 분은 http://cafe.naver.com/drhp/818255 - 여기서 보시면 되겠습니다.

35종이 넘는 제품들을 청음한 후에 최종적으로 이 제품을 구매했구요(다른 분이 구입했다가 거의 곧바로 장터에 내놓으신 것을 구매했습니다), 구매 전후로 n3 사용기나 청음기를 찾아봐도 별로 많이 보이지 않아서 직접 사용기를 올리게 되었습니다.
소리에 대한 표현력이 미천하다보니 실사용 측면 부분이 많습니다. (이미 사용 중인 헤드폰, 스피커를 제외하고) 10만원 이상의 이어폰은 구매한 적이 없다가 단기간에 여러 제품을 청음 후, 나름의 시각으로 작성한 사용기입니다.

http://store.sony.co.kr/handler/ViewProduct-Start?productId=92475210
제품 정보는 소니 홈페이지(링크)를 참고해주세요.

이하는 평어체로 작성했습니다.

<구매 전>
소리에 대한 고려사항:
저~고음 모두 잘 나와 준다면 땡큐, 아니면 V자 사운드. 두 제품이 비슷하면 저음이 잘 나오는 쪽이 좋다. 허한 소리보다는 꽉 찬 소리가 좋다. 아웃도어용으로 쓸거니 저음이 든든한게 좋지 않을까.

소리 외의 고려사항:
착용감, 착용한 모습, 편의성(착용의 용이성, 리모트 컨트롤 여부. 같은 조건에 음질이 넘사벽이라면 리모트 포기 가능), 가격(중고/새것 포함 100만원 넘는 것은 배제)

<사용하며>
정착용 위주로 만들어진 제품이기는 하지만 좌우 케이블을 바꿔 끼우고 오버이어로 착용 가능. 현재 정착용 중.

유닛 안쪽 면에 좌우 표시가 되어있음. 왼쪽은 유닛과 케이블 부분의 돌기로도 구분 가능.

다이나믹 드라이버가 자리한, 드럼 탄창(...)처럼 생긴 부분에 작은 덕트가 있음. 덕트가 귓바퀴 안쪽을 향해서인지, 덕트로 인한 누음/차음 영향은 별로 없는 듯함.

기본 실리콘 팁(일반 하이브리드 이어버드)은 특별할 것 없고 차음성도 웬만한 정도임. 보통 실리콘 팁보다 좀 더 부드러워서 귀에서 뺄 때 팁이 반쯤 뒤집히는 경우가 가끔 있음.(귀 구조에 따라 다를 수 있음)

새로 개발한 팁(트리플 컴포트 이어버드)은, 몇몇 리뷰에서도 언급되었다시피 실리콘팁+폼팁의 느낌. 보통 폼팁처럼 눌러서 수축시키지 않고(눌러도 물컹하게 수축되지 않음), 그대로 귀에 넣었다 뺐다 하면 됨. 표면이 뽀득뽀득한 실리콘 질감이 아니라 매트하고 아주 부드러움. 물세척 가능. 기본 실리콘 팁보다 차음성 향상(많이는 아님).

아직 두 팁 간에 소리 차이는 그다지 느끼지 못함. 일단 기본 실리콘 팁으로 일정 기간 들어보고 트리플 컴포트 팁으로 바꿔보려고 함.

케이블이 고급스러운 반투명의 진한 갈색. 자세히 보면 빨간색, 녹색, 은색의 선재가 보임. 터치노이즈가 좀 있는게 아쉬움. 아웃도어에서 전투용으로 주로 쿼드비트2 사용하면서 가장 불만사항이 터치노이즈였는데... 하지만 기본 제공되는 셔츠 클립을 사용하면 다소 보완 가능. 오버이어 착용해도 다소 보완 가능.

케이블에 달려있는 마이크 성능 쓸만함. 원버튼 리모트 작동 잘되고 편함.

<소리>
청음하면서 단박에 느껴진 점은, 지난 19+1종 청음기 중 한 대목을 가져와보면- ‘...아.. 소니 스타일..!’ 저음 단단하게 때려주고, 고음 맑게 나오고, 중음역시 부족함 없이 들려줌. ‘아.. 여기서 그만 끝내자. 더 비싼 것 까지 올라갈 것도 없다. 이제 그만.’ - 이거다.

저음이 전반적으로 강조되고 있지만, 그 중에서도 초저음을 더 부각시키는 느낌이다. 이어폰 30여종의 저음을 파악할 때 들어본 음원은 켄드릭 라마의 ‘Alright’인데, 이 곡을 우리 집 거실에 있는 스피커(모니터오디오 rx2)로 들으면 강한 초저음의 위압감이 느껴진다. 고막 뿐 아니라 온 몸을 누르는 것 같은 느낌이 드는데, 내가 갖고 있는 이어폰/헤드폰 중 그나마 저음이 강한 모멘텀(오버이어. 1세대)도 제대로 이 느낌을 살리지는 못한다. 하지만 n3는 이 초저음을 제대로 울려준다(스피커로 느껴지는 온 몸을 누르는 느낌은 아니지만). 여러 종의 이어폰을 청음하며 이 곡의 초저음을 살려주는 제품은 많지 않았다. 그리고 그 중에서도 이정도로 단단하게 울려주는 제품은 거의 없던 기억이다.

저음이 인상적이지만 고음도 깨끗하게 나온다는 점이 구매의 결정적인 이유였는데, 그 전에 청음해본 제품에서는 별로 인식하지 않고 지나쳤던 기타 현 긁는 소리가 선명하게 들리면서 ‘이 노래에 원래 이런 소리가 있었나?’ 싶은 생각이 들었다(이 때 재생한 곡은 George Duke의 ‘Laid Back Sunday’).

중음에 대해서는... 저음이나 고음은 그나마 소감을 기술하기가 나은데 중음부분은 표현이 참 쉽지 않은 것 같음(그런 점에서, 중음 부분 평가를 잘 하는 사람들은 대단하다고 생각함). 개인적으로 보컬보다는 악기를 중시해온지라, 확연히 부족하다면 몰라도 특별히 신경 쓰는 부분이 아닌데, 간단히 말하자면 특별히 부족한 점을 못 느꼈다.

소리가 전반적으로 마음에 들어서 구매까지 하게 되었지만, 오래 편하게 듣기에는 다소 부담이 될 수도 있겠다.

<장점>
단단하고 강한 저음, 맑은 고음, 편한 착용감, 정착용/오버이어 착용 가능, 리모트 케이블, 트리플 컴포트 이어버드의 (음질과 타협하지 않은) 편리함과 차음성

<단점>
터치노이즈, 오래 편하게 듣기에는 부담이 될 수 있는 사운드



smallstory
Z5 사고서 성향에 안맞아 팔고 SE846으로 왔는데, N3는 어떨지 궁금해집니다 2016-11-02
10:44:08

 


transform
저는 se846이 성향에 안맞고 z5는 맞았어요.. n3와 z5가 기본적으로 크게 다르지 않다고 보기 때문에 smallstory님에게는 이것도 안맞지 않을까 조심스레 추측해봅니다만, 실제로 어떨지는 모르겠네요- 2016-11-02
11:25:17

 


Gurida
사용기 잘 봤습니다. 소니 이어폰 H3를 만족하며 듣고 있는데, 이제 좀 바꿔볼 때가 되었지 싶어 n3를 눈여겨 보고 있습니다. 그런데 터치 노이즈에 대해서 언급하신 부분이 걸리네요. H3같은 경우는 터치 노이즈를 거의 신경 안쓰고 들었는데 지금도 보유하고 있는 XBA-10은 터치 노이즈가 제법 심한 편이거든요. 2016-11-04
16:13:08

 


transform
이어폰을 낀 상태로 활동량을 많이 하고, 터치 노이즈에 민감하신 분들에게는 적극적으로 추천하기는 힘들 것 같네요. 케이블 제조는 신경써서 했지만(은도금 무산소동, 좌우 분리 접지, 리모트, 꼬임 방지 등) 아쉬운 마음이 들기도 합니다. 저야 워낙 소리가 마음에 들어서 구입한건데 나중에 정 안되겠으면 따로 케이블을 구입할까도 생각 중입니다. 셔츠 클립+오버이어 착용으로 어느정도 터치 노이즈를 줄일 수는 있습니다. 현재는 정착용에 셔츠 클립만 사용 중입니다. 이렇게 일정기간 사용하다가 오버이어 착용도 일정 기간 해보려고요. 셔츠 클립+오버이어 착용을 일정기간 해본 후에야 보편적으로 적극적인 추천을 할 수 있을지 판단 가능하겠어요. 일단 청음 한 번 해보시길 권해드려요- 2016-11-04
16:41:00

 


Gurida
친절한 답변 감사합니다. ^^ 2016-11-04
17:39:26

 


transform
네 감사합니다. 답글 달고서 이제보니 오타가 ㅎ(활동량->활동) 2016-11-04
22:46:40

 


크로아츠
출력 낮은 스맛폰들에만 꽂다가 아수스제 게이밍 노트북에 N3 꽂아서 들어보니 신세계가..ㅋㅋㅋ 2016-11-04
23:16:15

 


transform
말씀해주신 것을 보니 안그래도 휴대폰을 v20으로 바꾸고 싶었는데(현재 베가 r3 사용중입니다) 더 바꾸고 싶어지네요- 일단 가격이 떨어질 때까지 두고보는 중인데요, v20은 어떤 소리를 들려줄지 궁금하네요- 2016-11-05
07:18:04

 


막귀파
예전에 잠시 z5 사용한적이 있는데

유닛 크기가 너무 크고 차음성이 떨어지더군요. 그리고 플래그십 답지 않은 잦은 mmcx 접촉불량으로 인해 환불한 기억이 있습니다.

반면에 이번에 구입한 N3는 유닛 크기도 작고 트리플 컴포트 팁으로 인해 착용감,차음성 모두 좋더군요.

소리는 전작 z5가 사실 저음과다 측면이 있었고 중고음 백킹이 있었는데 개선된 느낌이라 만족합니다.

유일한 불만이 터치노이즈가 있다는 거네요.

케이블은 재질도 고급이고 만듬새도 좋은데 ㅜ
2016-11-05
12:11:36

 


transform
그러게 말입니다. 소리/착용감/마감 상태 모두 여한이 없을 정도인데, 터치노이즈가 옥의 티네요.. 그간 청음해본 35종 이상의 제품 중 터치노이즈 없는 제품이 그리 많지 않았고, ie800/k3003 등 터치노이즈가 있음에도 오랫동안 많은 분들에게 사랑받는 제품들이 있는 것을 보면 내가 예민한건가 싶기도하고.. 어쨌거나 소니 측에서 사용자들의 피드백을 반영해서 조만간 개선된 케이블을 출시하면 좋겠습니다- 2016-11-05
13:10:10

 

     스크랩   목록보기

  사용기 게시판 이용에 관한 지켜야 할 수칙  [20]
Master
43490
20837   sr325 120% 활용하기   표깨비 21
20836   그라도 신형 L-CUSH : 공업용 스펀지의 역습   Xenon. 425
20835   하이파이맨 RE-600S 사용기 / HiFiMAN RE-600S Review  [1] MOMENTLY 290
20834   [번역]더 버지/ 원플러스 3T 리뷰  [1] KNAN 490
20833   [번역]더 버지/ 알카텔 아이돌 4s(쏠 프라임) 리뷰  [4] KNAN 535
20832   애플 에어팟(Apple Airpods) 상세 후기 및 리뷰   Wixani 2461
20831   ad2000 구형모델 (13년됐지만 내껀 올해에 산 새제품... ) 의 2016년도 사용기. 2005년도 사용기들도 이 게시판이 있네요?  [6] 핫섹스 1071
20830   누비전 8인치 윈도우 태블릿 / NuVision 8inch Windows Tablet TM800W610L Signature Edition  [5] MOMENTLY 1539
20829   Westone W80 Unboxing(개봉) & 사용 후기, 리뷰  [1] 거머리쪼쪼박 1312
20828   Portable Audio Festival 2016 Winter 방문 후기   좌절선생 801
20827   에어팟 후기입니다  [9] Plone 2893
20826   제이버드 프리덤 블루투스 이어폰  [1] 나반존자 1268
20825   B&O (뱅앤올룹슨) BeoPlay A2 블루투스 스피커 완파 리뷰 - 사지마세요~  [1] 교육도리 1622
20824   홍채인식USB 라킷(LOCKIT) 사용기   메메카우 982
20823   NEXUS 5X 측정리뷰 (AP)  [7] [STUDIO51]뽀라돌이 1476
20822   애플 라이트링 to 30 pin아답터 후기. 울프슨  [2] 핫섹스 1513
20821   삼성 아이콘 x 짧은 사용기 - 짧아도 너무 짧은 재생시간  [3] 구은감자 1464
20820   블랙베리 DTEK60 사용기  [8] 귓밥연구소장 1539
20819   NW-A36HN 사용기  [1] 길잃은냥이 1554
20818   [리뷰] JHauido Michelle   [5] 좌절선생 1023
20817   온쿄 e200bt 사용기  [1] 로랑 1313
20816   저음이 강조된 V자 레퍼런스 헤드폰, 울트라손 Pro900 4년 사용후기   Bless777 1056
20815   Campfire Audio - Lyra II 후기   zvuc 1789
20814   온쿄 e900m 솔직한 사용기  [1] 저음덕후 1784
  목록보기    다음페이지    1 [2][3][4][5]..[834] [다음 5개]
이름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