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뉴스
스폰서/이벤트 게시판
특가정보 게시판
추천리뷰
소니 WI-H700 리뷰이벤트
Spigen Legato 리뷰이벤트
측정 | 이어폰/헤드폰
측정 | DAP/DAC/앰프
스마트폰 / IT기기
이어폰 / 헤드폰
DAP / DAC / 앰프
제품 사용기
체험단 사용기
기기사진 게시판
장터
자유게시판
음악게시판
신고게시판
공식 청음샵
청음샵 청음 리스트
시코몰
 




로그인을 해 주세요

IT뉴스
신제품과 새로운 소식을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상호간의 예의를 지켜 주세요.

린저 
  조성진 LG전자 대표 "스마트폰 사업 포기 안 해" 2017/01/09

“MC사업본부 턴어라운드 필수…한 달에 3~4일 가겠다”

“스마트폰 사업은 단독으로도 그렇지만 여러 가지 가전의 복합화, 스마트화를 위해서도 반드시 해야하는 사업군입니다. 그러려면 턴어라운드를 해야합니다. 제가 한 달에 3~4일 정도는 MC사업본부에 가서 근무를 한다고 생각하고 우선 순위를 정해서 턴어라운드를 이루겠습니다.”

조성진 LG전자 CEO 부회장은 6일(현지시간)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전자박람회 CES 2016에서 국내 기자들과 간담회를 자고 우선 과제로 스마트폰 사업의 적자 탈출을 꼽았다.

조 부회장은 “스마트폰 사업도 가전 사업과 마찬가지로 여러 가지 성공 체험들을 하게 되면 살아날 것이라고 생각한다”면서 “지난해 조직 건전성을 높이기 위한 작업들을 진행하면서 많은 부분이 정리가 됐다고 보고 올해는 턴어라운드를 기대해도 되지 않을까 본다”고 말했다.

이를 위한 구체적인 전략 방향으로는 ‘본질에 충실한 제품 경쟁력’을 내세웠다. 원가경쟁력, 제품 자체에 대한 경쟁력, 제조능력, 품질 경쟁력 등을 포함하는 개념이다.

조성진 부회장은 지난해 연말 정기인사에서 부회장으로 승진하며 LG전자 단독 CEO를 맡게 됐다. 그는 공업고등학교 출신으로 LG전자 부회장 자리까지 오른 '고졸 신화'의 주인공으로 회자되는 동시에 입사 이후 30년 넘게 세탁기 개발에 몰두하며 세탁기 세계 1등의 신화를 만든 업계 최고 전문가로 예우받는다.

조 부회장은 “새로운 분야에 도전하는 기대감도 있었지만 저에게 주어진 책임감이 무겁게 느껴진다”면서 “국내외 환경이 어려워지고 있지만 일희일비 하지 않으며 어떤 위기에도 흔들리지 않는 1등 LG를 만들었으면 좋겠다는 생각을 가지고 전략 방향이나 해야할 일을 정리하는 과정 중에 있다”고 소회를 밝혔다.

계속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2D&mid=shm&sid1=105&sid2=731&oid=092&aid=0002109510



닐리리리
결국 뭘 하겠다는건지? 2017-01-09
10:03:03

 


이야기멘
그래서 직원 1300명 짤랐나? 2017-01-09
15:32:41

 


베리크리
어떻게보면 스마트폰은 상징적인 개념이라...단순히 이득이 나고 안나고를 떠나서 접는게 쉬운결정은 아니죠 2017-01-11
15:23:32

 


trt24
쌓아온게 아예 없는건 아니여서.. 포기하고싶어도 못할듯 [α] 2017-01-21
00:40:41

 

     스크랩   목록보기
3665   “LG전자, G7에 홍채인식 담는다”   바람지기 532
3664   삼성페이, 현금도 이체…'생활금융서비스'로 진화    바람지기 732
3663   삼성전자, 4년 만에 후속 860 SSD 출시… 상표권 출원  [2] 갤럭시s9당 2187
3662   실리콘웍스, LGD 아이폰 품질인증 실패 우려 과도  [2] 바람지기 942
3661   '샤넬 시계 소재' 200만원대 LG 스마트폰 나온다  [5] 폼生 폼死 1608
3660   "내년 출시될 LG 스마트폰, 모두 LG페이 장착"  [7] 바람지기 1823
3659   삼성·LG전자 미리 본 무술년… 20년 만에 밀린 'LG MC사업본부'   바람지기 1189
3658   LG전자 MC사업 구원투수 황정환 부사장, 성공 확률은?   [1] 바람지기 1204
3657   LG전자 MC사업본부장 '교체'…"부사장급 조직으로 격하"   바람지기 1177
3656   LG전자, MC사업본부장 조준호 사장·CTO 안승권 사장 퇴임(1보)  [4] 식호우 1467
3655   LG전자, MC연구소 A2동 '571억'에 매각   바람지기 1359
3654   '샤오미A1' 12월 국내 상륙…29만9천원  [3] [갤플당]Cyan 2140
3653   '액정 교체하라더니..' 고객 속인 수리기사 무더기 적발  [8] 놋4엣지 1641
3652   삼성D, 3분기 중소형 OLED 점유율 98.5%…‘초격차’ 유지   바람지기 905
3651   닌텐도 스위치, 한국 계정으로는 ‘온라인 서비스’ 안된다  [11] 바람지기 2148
3650   삼성전자, “희귀병 보도 非과학적”  [5] 랴푸마 1650
3649   '진퇴양난' LG전자 MC사업본부, G패드4 조기 단종?  [6] 바람지기 2506
3648    [이슈분석] 애플 韓 온·오프라인 유통망 장악 시간문제   [5] 요트맨 1901
3647   미국 망중립성 원칙 폐지…인터넷 요금 종량제 시대 돌아오나  [8] godamd 1937
3646    제이버드, 완전 무선 스포츠 이어폰 '런' 출시    요트맨 2016
3645   [LG디스플레이 中투자지연]중소형 OLED ‘전략미스’가 부른 도미노  [1] 바람지기 1392
3644   LG전자 스마트폰사업 어려워, "영업가치 측정할 수 없는 상황"  [7] 바람지기 1832
3643   깊어지는 LG 스마트폰 고민…인사에 해법 담길까  [1] 바람지기 1228
3642   갤럭시S9, 3D센싱 기술 탑재 '감감'…中에 밀릴 수도  [3] 예시주의 2093
3641   LG G6, 美 스프린트에서 10만원대에 판매...가격 큰 폭 하락   요트맨 1304
  목록보기    다음페이지    1 [2][3][4][5]..[147] [다음 5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