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뉴스
스폰서/이벤트 게시판
특가정보 게시판
추천리뷰
필립스 SB300 리뷰이벤트
WESTONE W80 리뷰이벤
측정 | 이어폰/헤드폰
측정 | DAP/DAC/앰프
V20 B&O Play 이어폰 측정
스마트폰 / IT기기
이어폰 / 헤드폰
DAP / DAC / 앰프
제품 사용기
체험단 사용기
기기사진 게시판
장터
자유게시판
음악게시판
신고게시판
공식 청음샵
청음샵 청음 리스트
시코몰
 




로그인을 해 주세요

IT뉴스
신제품과 새로운 소식을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상호간의 예의를 지켜 주세요.

린저 
  조성진 LG전자 대표 "스마트폰 사업 포기 안 해" 2017/01/09

“MC사업본부 턴어라운드 필수…한 달에 3~4일 가겠다”

“스마트폰 사업은 단독으로도 그렇지만 여러 가지 가전의 복합화, 스마트화를 위해서도 반드시 해야하는 사업군입니다. 그러려면 턴어라운드를 해야합니다. 제가 한 달에 3~4일 정도는 MC사업본부에 가서 근무를 한다고 생각하고 우선 순위를 정해서 턴어라운드를 이루겠습니다.”

조성진 LG전자 CEO 부회장은 6일(현지시간)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전자박람회 CES 2016에서 국내 기자들과 간담회를 자고 우선 과제로 스마트폰 사업의 적자 탈출을 꼽았다.

조 부회장은 “스마트폰 사업도 가전 사업과 마찬가지로 여러 가지 성공 체험들을 하게 되면 살아날 것이라고 생각한다”면서 “지난해 조직 건전성을 높이기 위한 작업들을 진행하면서 많은 부분이 정리가 됐다고 보고 올해는 턴어라운드를 기대해도 되지 않을까 본다”고 말했다.

이를 위한 구체적인 전략 방향으로는 ‘본질에 충실한 제품 경쟁력’을 내세웠다. 원가경쟁력, 제품 자체에 대한 경쟁력, 제조능력, 품질 경쟁력 등을 포함하는 개념이다.

조성진 부회장은 지난해 연말 정기인사에서 부회장으로 승진하며 LG전자 단독 CEO를 맡게 됐다. 그는 공업고등학교 출신으로 LG전자 부회장 자리까지 오른 '고졸 신화'의 주인공으로 회자되는 동시에 입사 이후 30년 넘게 세탁기 개발에 몰두하며 세탁기 세계 1등의 신화를 만든 업계 최고 전문가로 예우받는다.

조 부회장은 “새로운 분야에 도전하는 기대감도 있었지만 저에게 주어진 책임감이 무겁게 느껴진다”면서 “국내외 환경이 어려워지고 있지만 일희일비 하지 않으며 어떤 위기에도 흔들리지 않는 1등 LG를 만들었으면 좋겠다는 생각을 가지고 전략 방향이나 해야할 일을 정리하는 과정 중에 있다”고 소회를 밝혔다.

계속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2D&mid=shm&sid1=105&sid2=731&oid=092&aid=0002109510



닐리리리
결국 뭘 하겠다는건지? 2017-01-09
10:03:03

 


이야기멘
그래서 직원 1300명 짤랐나? 2017-01-09
15:32:41

 


베리크리
어떻게보면 스마트폰은 상징적인 개념이라...단순히 이득이 나고 안나고를 떠나서 접는게 쉬운결정은 아니죠 2017-01-11
15:23:32

 


trt24
쌓아온게 아예 없는건 아니여서.. 포기하고싶어도 못할듯 [α] 2017-01-21
00:40:41

 

     스크랩   목록보기
3034   MC 적자폭 줄어도 웃지못할 조준호 사장  [3] LG G7 1309
3033   폰 수익 반토막 삼성···갤S8·노트 시리즈로 반등 노린다    LG G7 1008
3032   삼성전자 IM부문, 갤S8 없이도 1Q 영업익 2조    LG G7 448
3031   수리·재포장한 '아이폰 6S', 국내 첫 공식 판매  [4] LG G7 993
3030   애플 'OLED 대신 마이크로 LED'…삼성에게서 독립 준비    LG G7 710
3029   LG전자 최신 스마트폰이 미국서는 2만원…북미 시장 공략    LG G7 217
3028   애플 '아이폰8' 5m 원거리 무선 충전 지원?   LG G7 262
3027   LG MC본부, G6 출시에도 '간발의 차'로 8분기 연속 적자(종합)    LG G7 172
3026   올레폰안심플랜 평균 6100원 돌려받아...확인.신청방법 보니  [10] Rumbling Hearts 1284
3025   아이폰8, LCD디스플레이 퇴출…OLED 2개 모델만 출시    LG G7 1290
3024   LG전자 G6가 '선점효과 오류'에 빠진 까닭  [6] LG G7 1093
3023   LGD, 'QHD급' 스마트폰 OLED 양산 어려울 듯   LG G7 682
3022   샤오미, 스마트폰의 미국 진출 “2019년 이후에나”    LG G7 299
3021   인공지능 사진 앱, 인종차별 논란 휘말려…왜?    LG G7 418
3020   "메모리 성능 속여"…화웨이 위기   [3] LG G7 870
3019   갤럭시S8, 출시 첫주 판매 1위 달성…LG G6 6위   LG G7 268
3018   “그냥 당하진 않는다”… G6블랙 확대출시   [5] LG G7 824
3017   [이슈분석] 10주년 '아이폰8' 출시 지연 진실은?    LG G7 178
3016   삼성 vs LG, 이번엔 중저가폰 맞대결    LG G7 191
3015   6월 나올 갤럭시노트7 리퍼폰, 70만원대 유력   폼生 폼死 469
3014   소속 직원을 '이상한 사람' 취급하는 LG전자  [13] LG G7 2804
3013   덩치 커지는 화웨이 스마트폰..."어서와, 혹독 검증은 처음이지?"  [1] LG G7 1229
3012   "애플 수요 OLED 물량 1억대로 상향"…삼성 수혜볼 듯    LG G7 719
3011   (피플)"LG G6, 품질 자신…우리만의 길을 걷겠다"  [5] LG G7 1054
3010   우버, 애플 앱스토어에서 삭제될 뻔한 사연   [2] LG G7 504
  목록보기    다음페이지    1 [2][3][4][5]..[122] [다음 5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