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뉴스
스폰서/이벤트 게시판
특가정보 게시판
추천리뷰
EarSonics ES3 리뷰이벤트
측정 | 이어폰/헤드폰
측정 | DAP/DAC/앰프
스마트폰 / IT기기
이어폰 / 헤드폰
DAP / DAC / 앰프
제품 사용기
체험단 사용기
기기사진 게시판
장터
자유게시판
음악게시판
신고게시판
공식 청음샵
청음샵 청음 리스트
시코몰
 




로그인을 해 주세요

IT뉴스
신제품과 새로운 소식을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상호간의 예의를 지켜 주세요.

Angry 
  [이슈분석]갤노트8 vs 아이폰X vs LG V30 '맞짱' 2017/09/13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hm&sid1=105&oid=030&aid=0002641017

애플이 아이폰X을 공개, 프리미엄 스마트폰 대전이 시작됐다. 애플 아이폰X과 삼성전자 갤럭시노트8, LG전자 V30 한판승부가 불가피해졌다. 차별화된 기능을 앞세워 세계 소비자 공략에 나선다.

◇닮아가는 3사 프리미엄폰

삼성전자, LG전자, 애플이 새롭게 선보인 프리미엄 스마트폰은 여러 가지로 비슷한 모습을 갖췄다.

갤럭시노트8, LG V30, 아이폰X은 각사 프리미엄 스마트폰 중 가장 큰 OLED 디스플레이를 동일하게 탑재했다. 갤럭시노트8 화면이 6.3인치로 가장 크고 V30가 6인치, 아이폰X가 5.8인치 화면을 탑재했다. 테두리를 최소화하는 베젤리스 디자인을 적용한 것도 닮았다. 큰 화면을 선호하지만 스마트폰이 커지는 걸 원치 않는 소비자 요구를 반영한 결과다.

후면에는 '두 개의 눈'이라 불리는 듀얼카메라가 똑같이 자리 잡고 있다. 멀리 보는 망원렌즈와 넓게 보는 광각렌즈를 한 개 카메라에 담아 최적화된 기능을 구현하기 위한 시도다. 무선충전 경쟁도 치열하다. 삼성전자가 가장 먼저 무선충전 기능을 도입, LG전자와 애플이 잇따라 스마트폰에 적용하면서 경쟁 구도를 완성했다.

인공지능(AI) 음성비서와 모바일결제시스템 경쟁도 3사 경쟁 관전 포인트다.

애플은 이용자가 아이폰X 측면 전원 버튼을 길게 누르면 시리를 호출할 수 있는 직관적 방식으로 탈바꿈했다. 세부 기능은 기존과 동일하다. 삼성전자는 갤럭노트8 공개와 빅스비 영어 지원 국가를 200여개로 확대, AI 생태계 선점에 나섰다. LG전자는 구글과 협력, V30에 구글 어시스턴트 한국어 서비스를 처음 적용하며 국내 소비자 경험 극대화에 초점을 맞췄다.

3사가 주력하고 있는 모바일결제 시장 경쟁도 뜨겁다. 삼성전자와 LG전자가 국내에서 각각 삼성페이, LG페이 서비스를 지원하는 것과 달리 애플페이는 서비스 지원 시기가 불투명하다. 다수 소비자가 스마트폰 결제에 익숙해지고 있는 만큼 시장 점유율 경쟁에도 적지 않은 영향을 미칠 거란 관측이 우세하다.



여자친구엄지
v30은 징하게 끼네 2017-09-13
22:17:45

 


기사식당PB
헬쥐따위가 감히 갓성이랑 묶여서 헬송하네요.. 2017-09-14
09:34:44

 


바다빛향
고래싸움에 새우등 터진다는 속담이 생각나네요. 2017-09-15
15:39:07

 

     스크랩   목록보기
3445   “어! 화면에 그라데이션이…” LG V30 ‘한지액정’논란   [4] 여자친구엄지 509
3444   미군, 최신예 원자력 잠수함에 MS '엑스박스 컨트롤러' 채택  [3] 린저 773
3443   군사·보안 시설 훤히 보여주는 국토부 3D 지도 서비스   린저 377
3442   아스텔앤컨, ‘AK70 MK II’ 국내 출시   린저 619
3441   구글, HTC 픽셀팀만 인수한 이유는    린저 490
3440   차별·비하 웹 1위 ‘일베’…“유해매체 지정해야”   [4] 린저 494
3439   중국 러에코, 한국시장 조용히 진출…내년 초 스마트폰 들여와    린저 240
3438   2분기 플렉시블 OLED 매출 2조3천억원…전년비 132% 급증    린저 133
3437   애플 '아이폰X' 공개 후 시총 50조 증발   [1] 린저 337
3436   “암실서 12시간씩 테스트”···DSLR 뺨치는 LG ‘V30 카메라’ 개발 뒷얘기  [3] 바람지기 1015
3435   V30·노트8의 요란한 격돌, 잠잠한 시장  [5] 바람지기 1520
3434   아이폰8 출시…예전같은 열기는 없었다   [4] 린저 1655
3433   LG전자 'QLED' 상표 출원 거절은 적법..법원 "특정인 독점 안돼"  [9] 린저 1151
3432   LG V30, 성공 열쇠는 번인 극복  [3] 바람지기 1275
3431   LG "V30 카메라 오작동률 0%…불량 없다"  [4] 폼生 폼死 1287
3430   구글 어시스턴트, 한국말도 한다…V30에 첫 적용   폼生 폼死 512
3429   LG 야심작 'V30', 잇따른 호평 속 예판 실적 '관심 집중'  [4] 바람지기 1155
3428   구글-HTC, 11억불 규모 협력계약…인력·지재권 ↔ 현금    린저 412
3427   가까이 두기만 해도…무선 충전기 ‘파이’  [2] 폼生 폼死 1487
3426   이통3사, 유심칩 독점 매출액 8700억   [3] 린저 1424
3425   방통위, 단말기 지원금 상한제 10월부터 폐지  [1] 린저 659
3424   소니 무선헤드셋 3종 21일 시판   린저 1019
3423   95만원 ‘LG V30’ 묘수될까 악수될까  [4] 바람지기 1238
3422   'LG V30' 이번엔 정말 다를까?...시장상황 좋지만 '무한부팅·먹통' 이미지 극복이 관건  [11] 바람지기 1715
3421   "배터리 핵심광물 中 싹쓸이…韓 빠른 대응 나서야"  [1] Angry 2805
  목록보기    다음페이지    1 [2][3][4][5]..[138] [다음 5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