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뉴스
스폰서/이벤트 게시판
특가정보 게시판
추천리뷰
EarSonics ES3 리뷰이벤트
측정 | 이어폰/헤드폰
측정 | DAP/DAC/앰프
스마트폰 / IT기기
이어폰 / 헤드폰
DAP / DAC / 앰프
제품 사용기
체험단 사용기
기기사진 게시판
장터
자유게시판
음악게시판
신고게시판
공식 청음샵
청음샵 청음 리스트
시코몰
 




로그인을 해 주세요

IT뉴스
신제품과 새로운 소식을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상호간의 예의를 지켜 주세요.

팰리오 
  TSMC, 10나노 램프업…삼성 8나노와 정면충돌 2017/07/14

http://www.ddaily.co.kr/news/article.html?no=158113

대만 TSMC가 10나노 칩 출하를 공식적으로 인정했다. 애플 아이패드 프로에 적용되는 ‘A10X’ 애플리케이션프로세서(AP)가 대상이다. 하반기에는 신형 아이폰 출시도 예정되어 있어 관련 매출 비중이 크게 늘어날 전망이다. 삼성전자가 이미 지난해부터 10나노 미세공정을 사용했고 올해 연말에는 8나노 칩 양산을 계획하고 있어서 ‘TSMC 10나노-삼성 8나노’ 위탁생산(파운드리) 경쟁이 불가피할 것으로 보인다.

14일 업계에 따르면 TSMC는 10나노 칩 출하와 함께 2분기 전체 매출에서 차지하는 비중이 1%라고 밝혔다. 지난 2분기 TSMC의 매출이 2136억대만달러(약 8조78억원)이고 올해 10나노 칩의 매출 비중은 10%로 예상된다. 마크 리우 TSMC 최고경영자(CEO)는 “향후 10나노 수요가 크게 늘어나고 2017년 매출 성장률은 5~10% 사이를 나타낼 것”이라고 말했다.

TSMC 10나노 매출의 견인차는 애플 신형 아이폰에 장착될 ‘A11’ AP이다. 일반적으로 정식으로 제품이 출시되지 2개월 전부터 양산이 이뤄진다고 가정하면 늦어도 이달 말부터는 본격적인 생산에 들어갔다고 봐도 무리가 없다.

일정상으로 보면 삼성전자 8나노와의 경쟁을 피하기 어렵다. 퀄컴을 통해 10나노에서 확실한 선두 이미지를 굳혔고 극자외선(Extreme Ultra Violet, EUV) 노광 기술이 적용될 7나노 이전까지 시간을 벌어줄 핵심 제품이기 때문이다.

포토 리소그래피(Photo Lithography)라 부르는 노광(露光) 공정은 빛을 이용해 웨이퍼에 회로 패턴을 그리는 과정이다. EUV는 빛의 파장이 13.5나노미터(nm)에 불과하다. 현재 주력으로 사용하고 있는 이머전(Immersion, 액침) 불과아르곤(ArF)은 193nm이다.

삼성전자는 8나노부터 선행 버전인 1세대 LPE(Low Power Early) 대신 2세대 LPP(Low Power Plus)부터 적용할 계획이다. 이는 미세공정 전환의 어려움으로 후공정에 속하는 BEOL(back end of line) 배선 영역을 개선하는 방향을 선택한 덕분이다. 일종의 파생공정이라고 보면 된다. 삼성전자는 8·6나노, TSMC는 12나노를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공정 측면에서 8나노는 10나노와 비교했을 때 획기적인 성능 개선은 어렵다. 다만 모바일에서 중요시되는 전력소비량을 다소나마 줄일 수 있고 양산 차원으로 보면 원가절감이 가능하다는 점에서 긍정적이다. 한편으로는 10나노보다 선도적 이미지를 부각해 마케팅적으로 도움을 받을 수도 있다.

업계 전문가는 “TSMC는 7나노에서 EUV가 아닌 ArF를 사용한다. 이는 삼성전자 8나노도 마찬가지”라며 “같은 7나노라도 소비자 입장에서 EUV와 ArF 차이를 구별해 제품을 구입할 수는 없기 때문에 8나노로 선수를 치고 빠르게 EUV를 사용한 7나노나 6나노로 넘어가겠다는 전략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스크랩   목록보기
3445   미군, 최신예 원자력 잠수함에 MS '엑스박스 컨트롤러' 채택   린저 201
3444   군사·보안 시설 훤히 보여주는 국토부 3D 지도 서비스   린저 110
3443   아스텔앤컨, ‘AK70 MK II’ 국내 출시   린저 180
3442   구글, HTC 픽셀팀만 인수한 이유는    린저 249
3441   차별·비하 웹 1위 ‘일베’…“유해매체 지정해야”   [4] 린저 230
3440   중국 러에코, 한국시장 조용히 진출…내년 초 스마트폰 들여와    린저 127
3439   2분기 플렉시블 OLED 매출 2조3천억원…전년비 132% 급증    린저 63
3438   애플 '아이폰X' 공개 후 시총 50조 증발   [1] 린저 166
3437   “암실서 12시간씩 테스트”···DSLR 뺨치는 LG ‘V30 카메라’ 개발 뒷얘기  [3] 바람지기 887
3436   V30·노트8의 요란한 격돌, 잠잠한 시장  [5] 바람지기 1467
3435   아이폰8 출시…예전같은 열기는 없었다   [4] 린저 1596
3434   LG전자 'QLED' 상표 출원 거절은 적법..법원 "특정인 독점 안돼"  [9] 린저 1119
3433   LG V30, 성공 열쇠는 번인 극복  [3] 바람지기 1238
3432   LG "V30 카메라 오작동률 0%…불량 없다"  [4] 폼生 폼死 1264
3431   구글 어시스턴트, 한국말도 한다…V30에 첫 적용   폼生 폼死 494
3430   LG 야심작 'V30', 잇따른 호평 속 예판 실적 '관심 집중'  [4] 바람지기 1133
3429   구글-HTC, 11억불 규모 협력계약…인력·지재권 ↔ 현금    린저 397
3428   가까이 두기만 해도…무선 충전기 ‘파이’  [2] 폼生 폼死 1456
3427   이통3사, 유심칩 독점 매출액 8700억   [3] 린저 1407
3426   방통위, 단말기 지원금 상한제 10월부터 폐지  [1] 린저 639
3425   소니 무선헤드셋 3종 21일 시판   린저 998
3424   95만원 ‘LG V30’ 묘수될까 악수될까  [4] 바람지기 1219
3423   'LG V30' 이번엔 정말 다를까?...시장상황 좋지만 '무한부팅·먹통' 이미지 극복이 관건  [11] 바람지기 1696
3422   "배터리 핵심광물 中 싹쓸이…韓 빠른 대응 나서야"  [1] Angry 2780
3421   ‘단말기 자급제’ 확대 공론화…휴대폰값·통신비 인하 효과 논쟁   Angry 1553
  목록보기    다음페이지    1 [2][3][4][5]..[138] [다음 5개]